•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봉준호 유머까지 ‘완벽 통역’… 샤론 최 화제

  •  

cnbnews 강재관⁄ 2020.02.12 09:31:56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 받은 봉준호 감독. 왼쪽 샤론 최, 오른쪽 봉준호 감독. (사진=연합뉴스)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수상소감을 통역한 샤론 최(최성재)가 관심을 받고 있다.
9일(현지시각) 뉴욕타임스는 봉준호의 통역가인 샤론 최를 따로 보도했을 정도다.

샤론 최는 전문 통역가는 아니다. 한국 국적을 가졌고 미국에서 대학을 나와 영화를 공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를 공부했기 때문에 봉준호 감독의 말을 잘 파악해 통역할 수 있었다는 평가가 나온다.

뉴욕타임스는 “샤론 최는 레드카펫과 심야TV 출연 등을 통해 봉준호 감독의 연설과 인터뷰 내용을 영어로 번역했으며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모두 4차례 무대에 올랐다”고 말했다.

이어 “무대 위에서 샤론 최의 존재는 사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봉준호 감독은 한 인터뷰에서 ‘샤론 최가 엄청난 팬덤을 가진 것으로 안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