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전송
  • 보관
  • 기사목록

현대홈쇼핑,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표창 수상

  •  

cnbnews 김금영⁄ 2019.11.07 17:21:42

사진 = 현대홈쇼핑

현대홈쇼핑이 ‘2019 동반성장 주간행사 기념식’에서 열린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유공 포상에서 ‘자발적 상생협력(단체)’ 부문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11월 7일 밝혔다.

올해 16회째를 맞이한 동반성장 주간 행사는 지난 2004년 민간부문에서 자율적으로 시작돼 매년 열려 왔다. 2017년부터는 정부 공식행사로 승격돼 정부와 민간이 함께하는 동반성장분야 행사로 자리 잡았다.

중소벤처기업부와 동반성장위원회는 ▲자발적 상생협력 유공 ▲상생결제 제도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 ▲협력이익공유 우수기업 ▲성과공유 우수기업 ▲동반성장 개방형 플랫폼 ▲동반성장 FTA 활용 특별 유공 등 총 7개 부문에서 공로를 인정 받은 우수 기업과 유공자를 포상하고 있다.

현대홈쇼핑은 올해 유동성 및 판로지원 등 중소협력사를 대상으로 한 다양한 동반성장 사업들의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했다. 현대홈쇼핑은 올해 초부터 TV·데이터방송(플러스샵)·온라인(현대H몰)과 거래하고 있는 모든 중소협력사(4250개사)의 판매대금 지급 주기를 기존 10일에서 5일로 앞당겨 지급하고 있다. 이와 함께 ‘무이자 대출 사업’도 지난 2013년부터 운영해 중소협력사의 R&D(연구개발)을 돕고 있다. 현대홈쇼핑에 따르면 올해에도 110억 원 규모의 자금을 무이자로 중소협력사 28곳에 지원했고, 대출 기간도 기존 6개월에서 1년으로 늘렸다.

현대홈쇼핑은 중소협력사의 해외 판로를 위해 ‘현지화 조사단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6월 태국 방콕에서 열린 한류박람회에 중소협력사 13곳과 함께 참여해 605만 달러(약 71억원)의 상담 실적을 거뒀다. 호주에 진출한 현대홈쇼핑은 이달 중 현지 네트워크를 활용한 ‘현지화 조사단 프로그램’을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홈쇼핑 이경렬 대외협력담당(상무)은 “판매대금 지급일 단축 등 다양한 자금 지원책을 통해 협력사의 안정적인 경영활동과 상품 개발을 지원해 홈쇼핑에서 판매하는 선순환 구조를 정착시켜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중소 협력사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동반성장 정책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배너
배너

많이 읽은 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CNB 저널 FACEBOOK

배너